본문 바로가기
  • 안녕하세요. 하고싶은게 비행인 사람입니다.
  • 꿈꾸는 것을 좋아하구요.
  • 반드시 성공합니다.

분류 전체보기272

Altitude engine과 non-altitude engine (super charger, turbo charger) 안녕하세요. 하고싶은게 비행인 사람입니다. 오랜만에 올리는 비행에 대한 포스팅! 비행기는 제가 생각하는 (사람이 아는 것 중에서) 가장 아름다운 것이며 비행기를 조종하는 것은 제 꿈이고 살면서 제가 바라는 것은 비행기를 조종하며 먹고 사는 것이지요. 저와 비슷하신 분들이 정말 많을 것이라고 생각해요. 그래서 오늘은 비행기에 대해서 조금 이야기 하고 싶어져서요. ㅎㅎ 사실 얼마전에 프롭엔진을 보고 시대가 언제적인데 하는 이야기를 티비에서 봐서... ㅎㅎ 우리나라에서의 경우 비행기는 대부분 이렇게 생겼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나라 항공사의 대부분이 Boeing, Airbus 사의 중대형기에 익숙해여 있습니다. 제주항공의 1세대 비행기가 Q400 이라는 쌍발기라는 것을 아는사람도 극히 드물죠. 이런 프롭 달린 비.. 2020. 4. 13.
(공부법) 고원현상과 슬럼프에 빠진 당신을 위하여 안녕하세요. 하고싶은게 비행인 사람입니다. 오늘은 좀 힘든 주제에 대해서 포스팅 할 예정입니다. 바로 The Learning Plateaus and Slump 입니다 (고원현상 과 슬럼프) ※고원현상 : 학습의 침체기 슬럼프에 대해서는 많이 들어보셨을 것 같지만 고원현상은 그렇게 익숙한 용어는 아닙니다. 오늘 이야기의 주제는 * 내가 어떤 상태인지 알게 되면 완화할 수 있다 라는 것이기 때문에 익숙하지 않아도 한 번 익숙해 져 보도록 하죠. 예전 하나의 실험이 있었습니다. 암기실험입니다. 아무런 의미 없는 것들을 외워가는 실험이었죠. 노력을 한 만큼 했을 때 얼마만큼의 것들을 외웠을까(결과가 어떻게 나왔을까?)? 이것을 곡선으로 그려보니 공통적인 특징이 하나 나왔어요. 처음부터 상승하던 곡선이 14~24.. 2020. 4. 12.
(공부법) 암기천재의 암기비법 (숫자를 외우는 방법) 안녕하세요. 하고싶은게 비행인 사람입니다. 어제 포스팅 했던 내용은 두문자법을 이용하여 외워두었던 것들을 쉽게 끄집에 내는 방법에 대해서 이야기 했습니다. 2020/04/10 - [▷ 공부/♣ 공부법] - (공부법) 공부한 것들을 꺼내는 방법 불러오는 중입니다... 오늘은 그것과 비슷하지만 조금 다른 방법에 대해서 이야기 해보려고 해요. 예전 SBS 스페셜, 당신도 기억력천재가 될 수 있다 에서 다루었던 내용과 비슷한 방법입니다. 암기의 방법에는 정말로 여러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그렇다고해서 정해진 방법은 없습니다. 그저 자기에게 맞는 방법을 찾아내면 되는 것입니다. 그래도 암기하기 정말 확실한 방법은 이해하는 방법입니다. 이해를 하는 것이 최고의 암기 방법입니다. 이해하기에는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을까요.. 2020. 4. 11.
(공부법) 공부한 것들을 꺼내는 방법 안녕하세요! 하고싶은게 비행인 사람입니다. 잘 지내셨나요? 어렸을 때 부터 정말 많이 들었던 이야기가 사람은 죽을 때까지 뇌의 1%도 채 쓰지 못한다 라는 말이었습니다. 응? 라고 이야기 했지만 그 뒤에 나온 이야기는 뇌의 많은 부분이 있는데 그 부분을 골고루 쓰지 않는다 라는 뜻이라는 것을 알았죠. 그렇지만 뇌는 정말로 어마어마한 저장소라는 데는 잘못된 것이 없습니다. 사람은 한 번 본 것을 절대 잊지 않는다고 해요. 다만 문제는 그걸 다시 떠올리는데 문제가 있다고 하죠. 뇌에는 여러 저장소가 있다고 합니다. 예를 들면 이렇게 이야기 할 수 있을까요? 여러분의 방을 뇌라고 할게요. 여러분은 책상에 앉아있어요. 책상위에 책이 놓여져 있네요. 그 책을 읽고 있어요. 책꽂이에도 책이 있을 것이고 책상 책꽂이.. 2020. 4. 10.
(공부법) 신박하게 정리하고 암기부하 줄이기 안녕하세요! 하고싶은게 비행인 사람입니다. 잘 지내셨나요? 오늘도 열공? 새로운것을 알아가는 재미, 조금 더 쉽게 새로운 것을 알아가 보자구요. 공부하다보면 외울 것들이 정말로 많습니다. 제 취미는 인터넷 강의 보는 것이었습니다. 왜일까요? 1. 정말 재밌어요. 진짜 재밌어요. 와, 요새 어떻게 그렇게 강의를 재밌게 하던지 사실 고등학교때부터 재밌게 봤었죠. 아직 기억나는 장면중에 하나가 ㅋㅋㅋㅋ 강사가 앞에 학생 잔다고 분필 던지면서 욕하는 것이었는데 ㅋㅋㅋ 얼마나 친했으면 저렇게까지 할까? 하는 생각이 들던지 아무튼 강의는 재밌죠. 2. 보고 있으면 알아서 시간이 가요. 야자시간 때우기 얼마나 좋았는지 모르겠어요. 3. 공부하고 있다는 느낌을 줍니다. 가만히 앉아 있는데 공부하고 있다는 느낌을 줘요... 2020. 4. 9.
(공부법) 가장 확실한 노트정리 방법, 코넬식 노트를 활용한 5R 공부법 안녕하세요! 하고싶은게 비행인 사람입니다. 이번 포스팅은 효과적은 노트필기 방법과 필기한 노트를 어떻게 활용하는지에 대해서 입니다. 모든 공부법과 마찬가지로 노트를 쓴다는 것은 내가 배운 것을 정리하는데 목적이 있는것이 아닙니다. 내가 정리한 노트를 다시 본다는 것에 있습니다. 이번 공부법에서도 중요한 것은 역시나 '복습' 입니다. 정말 효과적으로 정리한 노트를 보지 않는다면 대충 적은 노트를 여러번 보는 것보다 못하겠죠? 오늘의 주제도 '복습' 이라는 것을 잊지 마시며 들어가보겠습니다. 코넬 필기 시스템(Cornell Notes system, Cornell note-taking system, Cornell method)은 코넬 대학교 교육학 교수 Walter Pauk가 고안한 노트 필기법으로서, 세계적.. 2020. 4. 8.
오랜만에 보는 수능 영어 (쪼랩 유학생이 본 2020학년도 수능영어는?) 안녕하세요. 하고싶은게 비행인 사람입니다. 매일 공부법만 올리고 공부는 안 하는 것 같아서 이렇게 공부일상을 포스팅 하게 되었네요. 심심해서 2020학년도 수능 영어를 봤어요. 제가 2010학년도 수능을 봤었는데... 10년 되었네요 벌써... 하하하.... 미국 생활한지 1년 좀 넘었고 비행학교에 한국인이 많아서 생각보다 외국인과 많은 대화를 하는 편은 아니었습니다. 그러다보니 나 스스로 영어 공부를 해야 할 때가 많았고 그러다 보니 공부를 안 했습니다 ^^ 작년 한국 오기 전 토익은 봐야겠다는 생각으로 토익 책을 살면서 처음으로 문법부분을 다 봤는데... 저응말 어렵더군요. 수능을 볼 때부터 문법파트는 포기! ㅋㅋㅋㅋ 웃기게 풀었었죠 독해 파트에서 문법 빼고 다 맞을 자신있다! 문제는 45문제, 5개.. 2020. 4. 7.
(공부법) 오답노트 만들기, 만드는데 의미가 있는게 아니에요 공부법을 이야기하면 빠지지 않는 것이 공부법입니다. 공부 잘 하던 애들이 밥먹듯이 하던 "그냥 하면 돼" 라고만 이야기 하고 다른 신박한 공부방법이 없었던 것이 거짓말은 아니었단 것이지요. 오늘 이야기 할 것은 시험을 보는 사람들에게는 오답노트가 될 것이고 이론정리나 개념정리 같은 것들을 해야하는 사람들에게는 정보정리? 정도가 될 것 같아요. 공부는 절대로 보여주기가 아닙니다. 맛있게 데코레이션 하는 것이 공부가 아닙니다. 맛있게 먹는 것이 공부입니다. 먹고 건강해져야 합니다. 그림의 떡은 절대로 제가 원하는 공부가 아닙니다. 오답노트가 그렇습니다. 오답노트의 목적은 남들에게 이쁜 공책을 보여주는 것이 아닙니다. 나 스스로가 더러워질 때까지 공책을 보는 것에 있습니다. 그리고 두꺼운 오답노트를 얇게 만드.. 2020. 4. 7.
(공부법) 하루 스케쥴은 어떻게? 얼마동안 앉아 있을까? 책상에 얼마동안 앉아 있는게 가장 좋을까요? 집중이 되는 동안 쭈욱? 또는 집중이 될 때만? 예전에 어느 책을 봤습니다. 세 명의 딸을 체스 천재로 만든 내용이었죠. 이런 이야기 들어보시지 않았나요? '우리 애한테는 공부 하지말고 나가서 놀고 오라 하는데 자꾸 책상에 앉아서 공부를 한다' '동기부여' 라고들 말하죠? 장기적인 꿈의 성취를 위해서는 동기부여가 굉장히 중요합니다. 체스 천재를 키운 그 아버지는 자식을 어떻게 교육시켰냐면 호기심을 굉장히 자극시켰고 하고자 하는 욕구를 자극 시켰죠. 그녀들의 아버지는 그녀들 앞에서 정말로 재밌게 체스하는 모습을 보여줍니다. 그녀들은 아버지가 하고 있는 그것에 관심을 가지죠. 마치 미취학 아동이 형누나가 학교 갈 시간에 맞춰 눈을 비비며 가방을 매고 있는 것 처럼.. 2020. 4.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