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안녕하세요. 하고싶은게 비행인 사람입니다.
  • 꿈꾸는 것을 좋아하구요.
  • 반드시 성공합니다.
✈ 비행과 공부/FOI + 공부법

(공부법) 조금 많이 효과적인 학습법 - 백지 학습법

by 하고싶은게비행 2020. 3. 29.
반응형

 

고등학교 때 종종 썼던 방법중에 하나입니다.

강성태씨는 효과적인 방법이라고 이야기 했고

누군가는 효과가 없다고 이야기 하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내가 배우는 양이 얼마인데/ 외워야 할 양이 얼마나 많은데

그런 것들을 다 쓰고 있느냐? 하는 것입니다. 

 

개인적으로 저는

이 방법을 좋아하였습니다.

(밑에 써 놓았는데, 지금의 저에게는 백지종이에 마인드맵을 그리는 것이 가장 잘 맞는 학습법입니다)

상대적으로 긴 시간에

적은 것들만을 커버할 수 있지만

분명한 장점은 있습니다. 

 

내가 지금 제대로 외우지 못한 것들을 알 수 있는 것이지요.

아는 것들을 전부 써내려 가는 것은

'그저 자랑?'

이라고 생각합니다. 

공부는 아는 것들을 확실히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모르는 것들을 알게 만드는 것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제 상황에 대입해 이야기 해 보겠습니다. 

저같은 경우는 FAA(Federal Aviation Administration) Test 를 주로 보고 있습니다. 

시험의 경우 종이에 써서 점수를 매기는 시험이 아닙니다

(FAA Written test는 제외 - Computer 로 문제은행에서 출제되는 문제를 풀고 70점 이상 맞을 경우 Pass 하게 되는 시험)

정해진 시험 범위 내에 있는 것들을 설명하는 시험입니다. 제대로 알지 못하면?

설명하지 못하면 Fail 입니다. 

CFI(Certified Flight Instructor) 시험의 경우 한 번 볼 때 $1,200 ~ $1,450 정도 한다고 이야기 합니다. 

CFI 가 아닌 기본적인 비행 면허의 경우 $700 을 기본으로 하고 있습니다.

 

이 시험에서 중요한 것은 내가 얼마나 깊이 아느냐가 아닙니다.

만약 시험보게 되는 항목이 10가지가 있을 때

9가지를 아무리 잘 알아도

1가지를 제대로 알지 못하면 그 시험에서 떨어지게 되어 있습니다. 

 

특히 저의 경우

내가 얼마나 많이 아느냐보다 

내가 무엇을 모르느냐가 중요하지요. 

 

그래서 아직도 종종

이 '백지학습법'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모든 것들을 쓰는 방법을 쓸 때는 딱히 백지 종이에 쓰지는 않습니다. 

일단 백지 종이에 쓰게 되면 필기하는 시간을 빼앗기게 되더라구요.

그래서 어떨 때는 컴퓨터에 타이핑 할 때도 있었죠.

그러나 그렇게 되면 어떤 하나에 대해서는 잘 알겠는데

서로의 연관성을 잘 모르겠더라구요.

제가 지금 하고 있는 시험에 있어서는 맞지 않는 방법이었습니다.

그렇게 아닌 방법들을 제거하다 보니 저에게 딱 맞는 방법이 하나 있었습니다.

 

 

마인드 맵을 그리는 것이지요.

마인드 맵을 그리며 혼자서 설명하는 것입니다. 

마인드 맵을 그릴 때는 종이에 보통 그립니다. 일단 자유롭게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요.

모르는 것들에 대해서는 다른 색깔의 볼펜을 써 '내가 아는 것'에 추가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여기에 정말 좋은 장점이 하나 더 있는데

바로 복습하기에 너무나도 좋다는 것입니다.

 

복습을 하면서 내가 제대로 모르는 것들에 대해서 한 눈에 볼 수 있어

바로 책을 찾아볼 수 있죠 (특히 시험보기 전에)

 

저같은 경우는 단순암기보다 이해를 해야만 외울 수 있는 스타일이다 보니

어느정도 개념만 머리에서 잡히면 큰 시간을 들이지 않고 설명할 수 있습니다.

문제가 나왔을 때

'아 이거?'

라는 생각만 들면 줄줄 설명할 수 있죠.

그게 마인드맵과 비슷하다 생각했고

 

실제로 저에게 가장 잘 맞는 방법이 이 마인드 맵을 그리는 것이었습니다.

 

혹시 저와 비슷하다면,

백지에 아는 모든 것들을 적으려 하지 마세요. 나중에 내가 뭘 몰랐는지 한 눈에 보기도 힘들어요. 

그러지 말고 백지에 마인드 맵을 그려 보세요. 

아는 것들에 대해서는 스스로에게 설명하며

모르는 것들은 책을 찾아보고

다른 색깔로 표시해 두세요.

 

저만의 공부 방법 이었습니다.

 

다음 포스팅은

Hermann Ebbinghaus 의 The Forgetting Curve  에 대해서 입니다.

(헤르만 에빙하우스의 망각곡선)

 

 

728x90
반응형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