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안녕하세요. 하고싶은게 비행인 사람입니다.
  • 꿈꾸는 것을 좋아하구요.
  • 반드시 성공합니다.
💾 취미생활/🕹 제품정보

직접 지갑 수선하기 - 늘어난 지갑 다림질, 뜯어진 가죽 붙히기 스타본드

by 하고싶은게비행 2022. 1. 19.
반응형

안녕하세요.

하고싶은게 비행✈ 인 사람입니다. 

 

 

제가 쓰는 여러 지갑중에
개인적으로 오랜기간 만족하면서 사용하고있는 지갑이 하나 있어요.

상품명은 모르겠고
Paul Smith 의 반지갑입니다.

당시까지만 해도 폴스미스의 지갑은
알록달록한 문양이 눈에 확 들어와서 브랜드는 알고 있었어요.

그런데 일본에 여행간다고 면세점을 들렀는데
매장 중앙에 전시된 지갑의 화려하지않으면서도 매력적인 색감에 매료되어 집었다가
지갑의 촉감때문에 바로 구매하게 된 지갑입니다.

가죽의 느낌이 좋았고
바느질 되지 않았던 모습이 좋았고
특이한 엣지마감이 좋았어요.

그런 제품을 쓰고 쓰다보니
닳고 닳아 이렇게 들고다녀도 되나? 하는 생각이 들 정도가 되었어요.

이 작업을 하시는 분들의 지갑은 생각보다 비쌀테니
가능하면 맡기시기 바래요.
잘못하다 망치면 복구가 안 될 지도 ?



1. 카드 넣는 가죽이 늘어남

처음 지갑을 샀을 때 카드를 넣을 때 쪼이는 그 기분이 참 좋았는데
쓰고 쓰다보니 늘어났는지
지갑을 뒤집으면 종종 카드가 떨어져 나오더라구요.
그 때 했던것이 가죽 다림질이었습니다.

인터넷에 많이 있는 글 중 하나는
수건을 물에 적셔서 전자레인지에 3분 정도 돌린 뒤 지갑위에 올려두고 말리는 것? 이었던 것 같은데
그걸 보면서 생각하게 된 방법이에요.

(가죽에 다림질을 해도 되나? 라는 생각이 들긴 하는데
보통 가장 낮은 다리미 온도에서는 직접 갖다 대도 된다고 해요.)

 

1) 지갑 가죽에 골고루 약간의 물을 뿌려준다
2) 수건을 올린다
3) 다리미로 다린다


그러면 수분이 증발하면서 이게 쪼그라들어요.
그 뒤에 비닐을 깔고 얼음을 올려주게 되면 더 효과가 좋아진다고 해요.


2. 가죽이 뜯어짐



제 지갑은 가죽 두 개가 바느질 없이 붙어있는 제품이에요.
처음에는 그게 참 마음에 들었는데…
한 1년? 정도 쓰다보니 접히는 부분이 벌어지기 시작하더라구요.
그러면서 더 더 더 벌어지더니… 뭔가 이물질이 들어가서 쌓일 정도로 벌어졌어요.
이 이후로 지갑이 볼품없어지는 느낌이 들기도 하고
불안하기도 해서
들고다니지 않았어요.

사실 이번 수리의 목적은 바로 이것입니다

0) 가죽 펴기

하도 접었다 폈다 했기 때문에
카드 넣는 곳보다 상태가 더 나빴어요.
위의 카드넣는곳 다림질 하는 것처럼 하면 돼요.

펴기 전



1차 다림질
2차 다림질

 

붙일 준비

 

1) 본드선택

가죽지갑용 본드선택 할 때가 가장 고민이었어요.
본드 종류는 여러개가 있는데 어떤걸 어떻게 써야하는지를 못찾았네요.

고민했던게
지갑의 그 부드러움을 좋아했었기 때문에
본드가 굳고 나서도 부드러움을 유지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고

그 다음은
본드를 바르면서 바로 굳지 않아야했어요.

직접 발라보니
가죽 두 개를 붙힐 때는 제법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에
굳는 시간이 제법 긴 것으로 고르세요.



그러다 제가 고른 본드는 스타본드950 이었는데
솔직히 말하면 망했….다는 생각이 들 정도였어요.
(오공본드 같은 느낌인데, 접착력은 오공본드보다 좋다고 함)

본드가 굳으면 어느정도 유연성을 유지한다고는 하나
원래 쓰던 본드가 아니었고
굳고나면 제법 딱딱해져 있었어요…. 예전의 그 부드러움이 사라져버렸기 때문에…

(망쳤다고 생각해도 제법 괜찮긴해요. 튼실튼실한 느낌)

2) 접합면을 깨끗하게

이물질들은 가능하면 없애주세요

3) 본드를 양면 골고루 발라주세요

본드 바르는 법은 유튜브에 제법 많아요

 

4) 조심해서 자리에 맡게 붙혀주세요


이게 좀 간당간당해요.
제자리에 딱 하고 들어가야 하는데
조금이라도 틀어져서 다시 떼어내려고 하면 본드가 슬슬 굳어가면서 같이 떨어져나오려해요.
접합면 중앙부는 괜찮은데 가장자리는 난처한 상황에 쳐해요.
그렇게 때문에 조심조심 정밀하게 자리에 맞춰서 붙혀주세요

5) 고정시키기


저는… 노트에 끼워서 옷걸이 아래서 12시간 정도 박아뒀어요.
(노트가 수분을 끌어당겨서 좋지 않을 것 같긴한데 … 어짜피 이미 망했다 라는 생각의 지갑이었기 때문에…)


6) 상태확인하기

확실한것은
하지 않았을 때보다 훨씬 상태가 좋아졌어요





3. 기리매

엣지가 아쉽기때문에 기리매를 해야해요
기리매는 는 다음편에

728x90
반응형

댓글0